All posts tagged: 만화독서단

영화와 함께 한 시간을 기록하다. “어제 극장에서 토끼리를 만났어 – 윤자영”

처음 이 책을 소개받은 건 카툰캠퍼스 염지현 실장이 기자님도 만화로 영화감상을 쓰니까 한번 보세요.” 라고 추천해줬기 때문이다. (필자는 만화시민기자로 부천댁의 영화감상을 그리고 있다.) 영화를 소재로 만화를 그렸다는 것에  호기심도 생겼고. 각각의 개성이 담뿍 묻어나는 독립출판물과 달리 좀 상업적(?)으로 세련되게 가공된 디자인과 편집에도 나의 눈길을 끌었다.

지은이 : 윤자영 디자인 : 윤자영 /12챕터 (1월부터 12월까지) / 165 x 165 mm / 240 pages

속표지에 의미심장하게 시작되는 지점이 보였다.

책에서 챕터로 나누어 소개된 영화들은 어떤 내용의 연결이라기 보다는 지극히 사적이고 자신의 시간의 흐름에 따라 배열 한 듯한 느낌이었다.

소개한 작품은 잘 알려지거나 흥행에 성공한 화제성 영화도 있지만 독립영화 위주로 구성되었다. 작가의 시점에서 정성스럽게 섞어놓은 듯 했다.

하지만 너무 작가 위주라는 게 흠이라면 흠?

가족의 친구 Paolo Sorrentino

그것이 독립출판의 장점인 듯하다. 작가는 자신이 하고자 하는 이야기를 간결하지만 짧게 마음껏 펼친다그러나 책을 읽는 독자로서 그 목소리에 대해 완전히 이해가 안 되는 지점도 있다. 물론 그런 독자들을 우직하게 끌고나가는 것이 작가의 힘이라고 본다.

감각적인 그림이 보기 좋았다. <토끼리>라는 캐릭터도 매력 있었다. 장면 연출의 오밀조밀함은 정우열 작가의 ‘올드 독 다이어리’ 를 떠오르게 했다.  간혹 시원하게 펼쳐진 한 컷의 그림은 감각적이고 예뻤다. 매력적인 캐릭터는 좋았지만 책을 읽는 독자로서 글씨 크기가 지나치게 작은 것은 아쉬운 부분이었다. 

 

희생 Andrei Tarkovski

무뢰한 <The Shameless, 2014> 오승욱

이 책은 만화로 표현된 영화감상평 쯤으로 한 편, 한 편을 들여다보다가 어느새 작가의 일상을 훔쳐보게 되는 잔재미를 느끼게 되는 묘한 매력을 갖는다. 온라인 독립출판 스토어에 올린 작가소개를 보니 ‘1년에 영화 100편 이상을 챙겨 보는 것이 취미이고 특히 2015년에 극장 영사실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영화 티켓을 모을 수 있었고 유독 많은 영화를 챙겨보게 된 한 해 였다. 영화에 관한 기억을 조금이나마 온전하게 보존하고 싶은 마음에 영화에 관한 그림을 그리게 되었다. 극장에서 있었던 인상적인 일, 영화에서 재미있었던 부분, 같이 본 이의 반응 등등 다양한 주제로 그림을 그려 작년에 본 영화들을 정리해 보았다.’라고 쓰여 있었다.

왜 시간차 별로 공통점이 없었던 영화들이 나열되었는지 조금의 궁금증이 풀린 듯 하다.

그러나 역시 아쉬운 것은 조금은 더 친절하게 책 속에서 그 영화들의 이야기가 펼쳐진 배경에 대해 설명해줬더라면 하는 생각이 든다. 작가의 단편적 감상과 이야기들을 그저 따라가기에는 그 배경에 대한 설명이 나의 영화에 대한 내공도 부족하고, 가뜩이나 공통점이 없어 보이던 영화들이 각자 흩어져서 읽는 독자로 하여금 나열 된 영화에 따라가기에 급급하게 하는 면이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시간을 모아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하나의 책으로 엮어 그림과 만화의 형태를 빌려 작업한 작가의 노력과 즐거움에 미소가 절로 지어진다.

이 책은 길지 않은 문장으로 지극히 개인적이지만 감각적으로 영화를 소개해 주는 만화그림책이다.

미스터 터너<Mr.Turner, 2014> Mike Leigh

 

 

윤자영(토끼리) 작가

글쓴이는 1년에 영화 100편 이상을 챙겨 보는 것이 취미이다. 특히 2015년에 극장 영사실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영화 티켓을 모을 수 있었고 유독 많은 영화를 챙겨보게 된 한 해 였다. 영화에 관한 기억을 조금이나마 온전하게 보존하고 싶은 마음에 영화에 관한 그림을 그리게 되었다.

극장에서 있었던 모든 일이 영화의 일부가 될 수 있다는 김혜리 영화기자의 말에 공감하여 극장에서 있었던 인상적인 일, 영화에서 재미있었던 부분, 같이 본 이의 반응 등등 다양한 주제로 그림을 그려 작년에 본 영화들을 정리해 보았다.

토끼리는 토끼 + 코끼리가 합쳐진 글쓴이의 고유 캐릭터이다. 커서 뭐가 될지 고민만하며 어중간한 상태에 머무르는 화자를 대변하는 아이이다. 모든그림과 글은 손그림, 손글씨이다.

 

작가가 연재중인 작품 출처 작가 페이스북

작가가 아트하우스에 연재하고 있는 토끼리를 만났어~ 이것또한 책으로 엮이면 좋을 것 같다.

페북 https://www.facebook.com/jayoung.yoon.9

인스타 instargram @tokkiri_pic

 

박 현숙영화와 함께 한 시간을 기록하다. “어제 극장에서 토끼리를 만났어 – 윤자영”

흙수저 예술인의 처절한 신혼일기 “불편하고 행복하게

홍연식 작가의 자전적 이야기이다. 표지를 보면 전원생활의 낭만인가 싶은데 낭만과는 거리가 먼 투쟁과도 같은 신혼생활을 그렸다.

요샛말로 금수저.흙수저 로 나뉘는 젊은 세대중에 물려받은 재산은 커녕 오히려 빚만 가진 흙수저예술인의 처절한 신혼일기다.

쫓기듯 달아나듯 아내의 권유로 떠난 시골생활은 낭만은 커녕 하루 하루 버티기조차 버거운 나날의 연속이다. (교통의 불편함, 거리가 멀어졌어도 시골이어도 담당기자와의 변하지 않은 갈등. ,그곳은 지나치게 춥고,입산금지인데도 넘어서는 등산객들의 무례함과 무질서 등)짖누르는 현실 속에서 침잠해가는 부부는 거의 미치기 일보까지 치닫다가 받아들이는 상황에서 부부는 성숙하게 되고 또 현실또한 많이 상황이 풀린다.

개인의 삶이지만 소소한 갈등과 또 그 안에서 느끼는 작은 즐거움의 위안은 우리의 인생을 보는 것 같다. 그리고 작가처럼 아주 가까이 있는 아름다운 것 들을 놓치고 사는 건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하게 된다.

그리고 아주 좋은 동반자이자 전우인 부인의 부드러운 긍정이 작가에게 얼마나 큰 힘이 됐을지상상이 간다.-현실의 생각속에 파묻힐때마다 그녀는 남편의 팔꿈치를 살짝 잡아당겨 주변을 보게 한다.(정말 근사한 분이시다)

거짓말같은 부인의 대상수상 을 통해서 그 안에서 작가는 또다시 자신의 생각이 틀렸음을 받아들인다.{부인에게 끊임없이 정석만을 강요한 선생님이기도 했다} 하지만 한편으론 그렇게 힘든 상황에서도 부인의 작품준비를 도우는 주인공의 모습은 부러움을 갖게 한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현실은 또다시 부부를 의지와 상관없는 환경으로 몰아넣고.행복하지만 여전히 불편한 삶을 살고 있음을 우리에게 보여주면서 만화는 마무리된다.

인생이 그런 것 아닐까? 오르막과 내리막의 롤러코스터 속에서 작은 기쁨과 슬픔의 반복속에서그렇게 살아가는 것이라고 작가는 작품을 통해서 얘기하는 것 같다.

박 현숙흙수저 예술인의 처절한 신혼일기 “불편하고 행복하게

카툰갤러리/별별생각/네 번째 이야기

카툰갤러리/별별생각
카투니스트들의 유쾌하고 엉뚱한 생각! 네 번째 이야기

1/19 | 강대영| 동냥대신
2/19 | 강동헌| 당나라군
3/19 | 강동헌| 연탄
4/19 | 강태용| 신용카드
5/19 | 공보혁| 사랑하트 그리는 연인
6/19 | 김대홍| 무제
7/19 | 김마정| 일자리 만들기
8/19 | 김마정| 혁명적인 요리법
9/19 | 김흥수| 내가 일등이야
10/19 | 김흥수| 염전에서
11/19 | 남동윤| 이별
12/19 | 박경철| 화가와 모델
13/19 | 박비나| 휴식
14/19 | 서성관| 사랑비상구
15/19 | 심차섭| 도로작업
16/19 | 오은우| 무제
17/19 | 이동규| 미스터리 써클의 비밀
18/19 | 이소풍| 하늘궁전
19/19 | 이영우| 가위 바위 보

© 만저봐 & 카툰캠퍼스

artboy goguma카툰갤러리/별별생각/네 번째 이야기

카툰갤러리/별별생각/세 번째 이야기

카툰갤러리/별별생각
카투니스트들의 유쾌하고 엉뚱한 생각! 세 번째 이야기

1/19 | 강일구| 칙칙폭폭
2/19 | 공보혁| 무인도와 해시계
3/19 | 김마정| 뭐꼬
4/19 | 김정겸| 이별
5/19 | 김정겸| 진화
6/19 | 김정겸| 하모니
7/19 | 김평현| 무제
8/19 | 성문기| 또 다른 만남
9/19 | 성문기| 사랑나누기
10/19 | 심승희| 무제
11/19 | 심승희| 보고싶다
12/19 | 심승희| 한걸음 더
13/19 | 오성수| 쌕쌕이1
14/19 | 오성수| 쌕쌕이2
15/19 | 정애영| 무제
16/19 | 조관제| 무제
17/19 | 조항리| 나뭇잎의 삶
18/19 | 조항리| 삶이 시간이다
19/19 | 홍승우| 내 모든걸

© 만저봐 & 카툰캠퍼스

artboy goguma카툰갤러리/별별생각/세 번째 이야기

카툰갤러리/별별생각/두 번째 이야기

카툰갤러리/별별생각
카투니스트들의 유쾌하고 엉뚱한 생각! 두 번째 이야기

1/19 | 강창욱| 골프
2/19 | 강창욱| 새소리
3/19 | 김건| 나눔의 크리스마스
4/19 | 김건| 크리스마스의 이면
5/19 | 김건| 크리스마스 트리
6/19 | 김마정| 스토리관광
7/19 | 사이로| 구름이용 거미줄
8/19 | 사이로| 식충나무
9/19 | 서서영| 다중우주를
10/19 | 서서영| 루왁커피의 향
11/19 | 서서영| 커피값이 반 값
12/19 | 오성수| 싸가지1
13/19 | 오성수| 싸가지2
14/19 | 이해광| 신호등
15/19 | 이해광| 처녀
16/19 | 이해광| 추억
17/19 | 홍성일| 무제
18/19 | 홍성일| 무제
19/19 | 홍승우| 무제

© 만저봐 & 카툰캠퍼스

artboy goguma카툰갤러리/별별생각/두 번째 이야기

카툰갤러리/별별생각/첫 번째 이야기

카툰갤러리/별별생각
카투니스트들의 유쾌하고 엉뚱한 생각! 첫 번째 이야기

1/18 | 강대영| 눈이부셔
2/18 | 강대영| 딱다구리 집짓기
3/18 | 공보혁| 달팽이하트와 훼방남 달팽이
4/18 | 김마정| 바람
5/18 | 김마정| 자살도우미
6/18 | 김마정| 지명수배
7/18 | 김흥수| 최후의 만찬
8/18 | 박근용| 겨울
9/18 | 양창규| 북극곰의 눈물
10/18 | 양창규| 토끼and거북
11/18 | 오성수| 용의자
12/18 | 유재영| what is death
13/18 | 유재영| 친환경에너지
14/18 | 이소풍| 겁쟁이도마뱀
15/18 | 이영우| 착각
16/18 | 정은향| 임플란트
17/18 | 홍승우| 무제
18/18 | 홍승우| 무제

© 만저봐 & 카툰캠퍼스

artboy goguma카툰갤러리/별별생각/첫 번째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