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드리의 사람여행 – 동네삼춘 신명철 편집디자이너를 만나다

No comments

 

 

the 사람

 

지역에서 마을활동을 하시는 신명철 샘은

개인적으로는 오드리와 서블리가

삼촌이라고 부르고 있는데요,

다정다감함 그리고 호탕한 웃음 등

편안한 삼촌같아서 그리된 것인지

언제부턴가 우리도 모르는 사이

신~삼촌~~~이라고 부른답니다.

 

신~삼촌은 한번씩 힘을 내라며 찾아와 주시고

또 밥을 사주시곤 한답니다.

 

꽁자 밥을 얻어 먹을 순 없지싶어

밥 한 술의 인터뷰를 진행,

신삼촌 이야기를 온 세상에 알려봅니다.

 

 

이름은?

신명철 (45세/ 범띠)

별명은 호빵맨

오~ 왜 호빵맨?

잘 웃어서

댁은 어디셔요?

여월동 (닭띠~ 그럼 몇살일까요?)

언제부터?

고2때부터 부모님은 부천에 계셔서 왔다갔다 하다가

졸업하고부터 쭉~ 살았어요.

고향이?

부산이요

오!! 부산~ 좋다요

부산에서 한 곳을 추천하면 어디예요?

저는 집 학교 교회 만 다녀서 잘 몰라요

기껏해야 해운대정도

아하~~교회 다니셨어요?

네, 교회오빠 딱~ 그 스타일이었어요. 그때. 하하하

하하하

 

 

 

부천 어때요?

그땐 그냥 살았어요. 지금은 좋아요

그러나 나중에는 공기좋은 곳으로 갈거예요

부천~ 하면 딱? ( )

 

 

공기좋은 곳이라면?

동해, 제주, 강원도 등등 있잖아요.

오~ 동해… 자주 가셔요?

네, 자주 가요

땅도 사놓으셨나요?

하하하~ 차차 사놓아야죠.

오모나~ 친하게 지내자구요 하하하~

 

 

the 일

 

하시는 일은요?

편집디자이너

회사이름이?

아이에디트

오~ 뭔가 전문적인 느낌이 나는 이름이네요

언제부터 하셨어요?

3년전 개업을 했지만

실제 그 전에 직장생활은 18년했죠.

 

한가지로 오래하셨네요.

직장생활에서 에피소드 하나?

직장생활할 때 거래처에 와이프가 다녔어요.

키도 크고 예뻐서 우리 직원 7명 모두가 호감이 가득했었죠. 그러던 어느날, 와이프가 콜라를 사갖고 왔는데

다른사람들은 작은 용량의 콜라를 주고

저에게만은 1.5리터 큰병을 주었어요. 그때 딱~ 알았죠. 와이프도 저를 좋아한다는 것을…

제겐 와이프가 첫번째 여자예요.

3년사귀고 결혼했어요.

 

그렇게 해서 지성이가 태어났군요

네, 지성이는 결혼하고 6년째 태어났어요.

인공수정으로요

그때 참 노력많이 했어요

술도 끊고 운동도 많이 하고 살도 빼고

특히 수영을 많이 했어요.

요즘 살이 쪄서 다시 수영을 시작했어요.

오~ 수영, 저도 참 좋아하는데요

오리발끼고 연수반인가 그거 하고 싶어요.

하하하~ 저도 그거했었어요.

요즘 수영도 열심히 하고

사업도 확장하려고 열심히 하고 있어요

아~ 어떤 확장일까요?

간판업을 겸업으로 하려구요

오~ 간판업 좋네요.. 요즘같은 불경기에 그나마 간판업은 불경기는 아닐거예요. 저도 관심있는데 크크크~

나중에 언니네식빵가게 같은 빵가게도 하고싶어요

오~ 빵가게요

네~ 먹거리사업에 관심이 많아요.

 

 

 

 

 

나는 (농부)다

나는 농부다

3년전 농사를 지었는데 참 열심히 지었어요

땀을 뻘뻘~ 흘리며 농사를 지으면 보람도 있고요

요즘 바빠서 자주 못갔더니 밭이 엉망이예요.

잠시 올해는 쉬려구요

그러나 죽을 때까지 농사는 짓고 싶어요

오~~ 진정 (농부) 맞네요.

 

 

 

 

인생은 ( ) 다

선택

제가 별로 화를 안내는 사람인데 가끔 화를 낼때가 있어요. 선택이라는 것은 내가 해야 되는데

누군가가 선택하게 하는 상황이 벌어지면 정말 화가 나요.

그래서 회사두 고만두게 되었거든요.

 

네 맞는 말씀 같아요.

자신의 인생을 자신이 선택해야하고

또 하고싶은 것을 해야겠지요.

저처럼요~~~하하하~~~

 

 

 

 

 

행복지수 1부터 10중에?

0 또는 10

어느때는 0 어느때는 10인것 같아요

늘 넘나들죠.

10처럼 되고 싶은 거라고 해야겠죠?

아~ 그런 뜻이^^

 

 

 

동네삼춘처럼 채움을 챙겨주고

오며가며 밥 한번 함께 맛나게 먹을 수 있는 그런 분이

제 주변에 계셔서 참 좋습니다.

다음에도 맛있는거 사주세요~~ 삼춘~~~!!! 하하하

<끝>

 

 

 

 

 

오드리

만화, 저널, 시민, 공익, 진실, 전통시장, 청년, 변화, 노인, 장애인, 커피, 가을, 비, 사람, 그리고 부천~ 을 좋아하는 평범한 부천시민 noahne@cartoonfellow.org

오드리 기자오드리의 사람여행 – 동네삼춘 신명철 편집디자이너를 만나다